대한민국 최초 메달리스트 부녀의 '함박 웃음'
대한민국 최초 메달리스트 부녀의 '함박 웃음'
  • 윤학 기자
  • 승인 2021.08.04 20:4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
 도쿄 올림픽 여자 기계체조 도마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여서정이 4일 오후 경기 수원시청에서 열린 '동메달 봉납식'에서 아버지 여홍철 경희대 교수와 미소를 보이며 대화하고 있다. 2021.8.4